개그맨 박수홍의 친형 30년 넘게 약 116억원을 횡령한 혐의로 구속 | 사건사고

본문 바로가기

메인 롤링

사이트 내 전체검색
사건사고
개그맨 박수홍의 친형 30년 넘게 약 116억원을 횡령한 혐의로 구속
기사입력 2022-09-14 20:08   최종편집 경남우리신문
작성자 신성대

본문

[月刊시사우리] 개그맨 박수홍 씨의 친형이 30년 넘게 약 116억원을 횡령한 혐의로 구속됐다.

 

서울서부지법 김유미 영장전담판사는 13일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 위반(횡령) 혐의를 받는 박씨에 대해 "증거 인멸과 도주의 염려가 있다"며 구속영장을 발부했다.

 

33480567_oTeONaW3_dda8825dba53dffc87da30
▲개그맨 박수홍     ©e시사우리신문 편집국

검찰은 지난 7일 박씨가 법인 자금을 횡령하는 한편 출연료 정산 미이행, 각종 세금 및 비용 전가 등의 혐의가 있다고 보고 사전구속영장을 청구했다.

 

이날 박씨는 법원에 출석해 오전 10시 30분쯤 1시간 가량 피의자 심문을 받았다.

 

박수홍은 지난해 4월 "친형 부부와 수익을 7대 3으로 나누기로 하고 30년 간 동업 관계를 유지했지만, 법인카드로 생필품을 사고 쇼핑을 한 사실을 확인했다"며 친형을 검찰에 고소했다. 2개월 뒤 박씨에게 86억 원 규모의 손해배상청구도 제기했다.

 

이후 조사과정에서 부부가 박수홍씨의 개인 통장에서 무단으로 돈을 인출한 사실을 확인하고 손해배상 요구액을 116억으로 늘렸다.

 

민사소송 당시 박씨는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.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  • 카카스토리로 보내기
  • 밴드로 보내기
  • 네이버 블로그로 보내기
  • 인쇄하기
많이 본 뉴스
신문사소개 | 기사제보 | 광고문의 | 불편신고 | 저작권문의 | 이용약관 | 개인정보처리(취급)방침 | 청소년보호정책 | 이메일 무단 수집거부
본사: 07237 서울 영등포구 국회대로 780 620호ㅣ지사:경남 창원특례시 마산합포구 산호동5길 18 2층 ㅣ대표전화 : 0505) 871-0018ㅣ 팩스 : 070) 4300-2583 ㅣ제호:月刊시사우리ㅣ 등록번호: 창원 라 00036 ㅣ등록일자: 2021년 6월 21일ㅣ발행/편집인:안기한 ㅣ ㅣ제호:시사우리신문ㅣ 등록번호: 서울 다01388 ㅣ등록일자: 2009년 3월 4일ㅣ발행/편집인:안기한 ㅣ편집국장:김호경ㅣ법률고문:박종호 변호사ㅣ청소년보호책임자:황미현 ㅣ기사배열책임자:안기한ㅣ月刊시사우리와 주간신문 시사우리신문의 모든 컨텐츠(기사)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·복사·배포 등 을 금합니다.ㅣ 자매지:LBMA STAR,경남우리신문,타임즈창원 ㅣ 기사제보 : agh0078@naver.com
Copyright ⓒ 2017 月刊시사우리. All rights reserved.